정세균 "내일 0시부터 미국발 입국자 전수검사"

정세균 국무총리가 "유럽발 입국자 전원에 대한 진단검사에 이어서, 내일 0시부터는 미국발 입국자에 대해서도 유증상자와 단기체류 외국인은 전수검사를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내국인과 장기체류 외국인에 대해서는 14일간 자가격리를 실시한다.

정 총리는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외국에서 학기가 중단됨에 따라 귀국하는 우리 유학생 등 해외입국자에 대해 강화된 검역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자가격리는 법적 강제조치"라며 "정당한 사유 없는 자가격리 위반시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정당한 사유가 없으면 고발조치하고, 외국인의 경우는 강제출국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