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이 보툴리눔 제제 개발업체인 메디톡신의 정현호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법원에 청구했다.

법조계에 따르면 청주지검은 약사법 위반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정현호 메디톡스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앞서 22일 정현호 대표를 소환해 보툴리눔 톡신제제의 허가를 받기 위해 허위자료 제출과 원액 바꿔치기, 역가 시험 결과 조작을 통한 국가 출하 승인 등에 대해 집중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다.

메디톡스측은 "검찰의 정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사실은 맞다"며 "조사에 최대한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검찰, 정현호 메디톡스 대표 구속영장 청구

양재준 성장기업부장 jjya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