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네파 제공

따사로운 햇살이 봄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봄은 변덕스러운 날씨로 옷을 입기에 까다로운 계절이다. 커진 일교차, 때때로 부는 강풍, 간간이 내리는 비에 대비하려면 가볍고 기능이 뛰어난 자켓이 좋다. 가벼운 산행 및 등산을 계획하고 있다면 방수와 투습 기능까지 갖춘 만능 방수 자켓이 제격이다.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비·바람 속에서도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는 고어텍스 방수 자켓 바스토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간절기에 필수템으로 손색이 없을 정도로 기능성이 뛰어난 바스토는 네파의 스테디셀러 방수 자켓으로 친환경적인 리사이클 고어텍스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바스토에 적용된 고어텍스 팩라이트 쉘 원단은 고어텍스만의 뛰어난 방수와 투습 기능은 유지하면서 무게를 15%가량 줄여 가볍고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바스토는 안감이 따로 없어 초여름까지 착장 가능하며 후드 또한 탈부착이 가능해 캐주얼한 스타일링은 물론 깔끔하고 딱 떨어지는 심플한 실루엣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소매에 벨크로, 후드와 밑단에 스토퍼를 적용해 사이즈 조절이 용이하도록 디자인되어 원하는 핏으로 착용할 수 있다.

바스토는 친환경에도 중점을 두었다. 페트병을 재생하여 만든 친환경적인 리사이클 폴리에스테르 소재를 적용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했고 표면제, 윤활류, 광택제 등으로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는 환경오염 물질 중 하나인 PFC(과불화화합물)를 배제해 유해 물질의 환경적 영향을 줄인 발수 처리를 적용했다.

또한 생산과정에서 유해물질을 최대한 배제했고 자연자원이 효율적으로 활용되었음을 보장해주는 블루 사인 친환경 인증을 획득한 소재를 활용해 실용적인 것은 물론 착한 제품으로 선보이게 됐다.

다양한 컬러 팔레트로 출시된 바스토는 네파 레드, 베이지, 덜 민트, 블랙, 블루 뎁스까지 5 가지 컬러의 남성 버전과 네파 레드, 코랄, 페이즐리 라벤더, 블랙까지 4 가지 컬러로 구성된 여성 버전으로 출시했다. 가격은 19만9000원.

이희주 네파 상품본부 전무는 “방수 자켓은 사계절 내내 활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아이템으로 다가올 봄에도 확 트인 곳이나 가벼운 산행, 등산 등에서 활용할 수 있는 기능성 아우터”라며 “방수자켓으로서의 기능성과 친환경적 요소까지 고려한 바스토는 올 시즌 유행할 트렌디한 컬러부터 어떤 옷에도 잘 어울리는 베이직한 컬러로도 출시해 가볍고 세련된 핏의 간절기 자켓을 찾는 소비자에게 제격”이라고 전했다.


조세일보 / 황상석 전문위원 hss0916@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