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이 '더 건강한 채소&고기 가득 비엔나 Style' 2종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100% 국내산 돈육에 양배추, 당근, 부추 등 7가지 채소를 넣고 재료를 3~4mm로 큼직하게 썰어 씹는 맛에 보는 맛까지 먹는 재미를 더했다.

높은 채소 함량(26%)으로 짜지 않고,'더 건강한'브랜드 콘셉트에 맞게 합성 보존료(소브산), 산화방지제(에리소르빈산) 첨가물이 없어 남녀노소 누구나 다양한 형태로 제품을 즐길 수 있다.

CJ제일제당은 제품 출시에 앞서'건강한 제품은 맛이 떨어진다'는 통념을 깨기 위해 맛품질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채소의 아삭거리는 식감과 소시지의 풍미를 동시에 살리기 위해 CJ제일제당의 독자적인 수분배출 제어기술을 적용했으며 오랜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기와 채소의 최적의 배합을 찾아 맛의 밸런스를 유지하면서 감칠맛을 높였다.

제품은 국내 최고 수준의 설비를 갖춘 충북 진천 CJ블로썸캠퍼스 클린룸(무균실)에서 온도와 습도, 미생물제어까지 최적의 상태에서 생산한다.

'더 건강한 채소&고기 가득 비엔나 Style'은 참나무 훈연맛과 담백한맛 총 2종이며 가격은 7980원(280g*2)이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