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보, 車보험 신규 광고 `보험의 기준` 론칭

국내 1호 디지털보험사 캐롯손해보험이 자동차보험 신규 광고 캠페인 ‘보험의 기준’을 25일 시작했다.

유튜브를 통해 사전 공개된 이번 광고 캠페인에는 배우 음문석을 모델로 나온다.

광고에서는 캐롯손보의 ‘퍼마일자동차보험’의 ‘탄 만큼만 후불로 결제한다’는 상품의 특성을 알기 쉽게 풀어낸다는 설정이다.

또 ‘자주 타지 않는 자동차의 자동차 보험료는 어떤가?’ 라는 질문을 던지며 ‘당신의 삶이 보험의 기준’이란 메시지를 제시한다.

캐롯손해보험 관계자는 “앞으로 TV등 매체의 범위를 확대함은 물론, 캐롯의 라이프스타일 기반 보험에 대해 고객의 공감을 이끌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미선기자 msk524@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