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지난 주말 나이지리아 라고스 지역에서 LG 올레드 TV 게이밍 챌린지를 열었다.

LG전자가 지난 주말 나이지리아 라고스 지역에서 LG 올레드 TV 게이밍 챌린지를 열었다.

LG전자는 현지시간 지난달 29일 나이지리아에서 `LG 올레드 TV 게이밍 챌린지` 결승전을 열었다고 2일 밝혔다.

라고스주 빅토리아 아일랜드 지역에 있는 `에코호텔스&스위트`에서 열린 이 행사는 지난 시즌별 우승자가 모여 왕중왕전을 펼쳤다.

LG전자는 최종 우승자에게 65인치 LG 올레드 TV와 상금 1백만 나이라(한화 330만원 상당)를 시상했다.

지난 2018년부터 LG전자는 나이지리아 주요 도시에서 LG 올레드 TV를 활용한 게임 대회를 열고 있다.

현재까지 1,000명이 참가했으며 시즌 6까지 진행됐다.

나이지리아에서 열리는 e-스포츠 대회 가운데 우승 상금이 가장 큰 대회로도 유명하다.

한편 LG전자는 이날 행사장에 별도의 체험공간을 마련하고, 관람객들이 LG 올레드 TV의 게이밍 성능을 직접 체험하도록 했다.

같은 날 현지 언론, 인플루언서 등을 초청해 2020년형 LG 올레드 TV 신제품을 소개하는 행사도 진행했다.

LG 올레드 TV는 업계 최고 수준의 게이밍 기능을 탑재했다.

화면 응답속도는 LCD 대비 1,000배 이상 빨라 색상과 명암의 변화가 빠르고 정확하며, 다양한 HDR 기능으로 보다 생생한 화면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 `엔비디아`의 지싱크 호환 ▲ AMD의 `라데온 프리싱크` 등 그래픽 호환 기능도 장점이다.

이 기능은 게임을 구동하는 외부 기기의 그래픽카드와 TV 화면의 주사율을 맞춘다는 설명이다.

주사율이 서로 다를 때 발생하는 화면 끊김을 최소화하며, 2개 그래픽 호환 기능을 모두 지원하는 TV는 LG 올레드 TV가 유일하다.

손태익 LG전자 나이지리아법인장 손태익 상무는 "LG 올레드 TV는 압도적 화질에 업계 최고 수준의 게이밍 기능까지 갖춘 최고의 게이밍 TV다"며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LG 올레드 TV의 차별화된 성능을 알릴 것이다"고 말했다.

이지효기자 jhle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