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석탄발전 21~28기 `STOP`..."봄철 미세먼지 대응책"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1일), `미세먼지 고농도 시기(2019년 12월∼2020년 3월) 대응 특별대책`에 따라 이달 일부 석탄발전소의 가동을 정지하고 상한제약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3월 한달 동안 석탄발전기 21∼28기를 가동 정지하기로 하고, 주중에는 21∼22기, 야외 활동이 많은 주말에는 27∼28기의 가동을 멈출 방침이다.

산업부는 봄철 석탄발전 감축 방안을 추진하면 전체 석탄발전 부문의 미세먼지 배출량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약 405t, 35.8%의 감축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산업부는 미세먼지 고농도시기 대응 특별 대책기간이 종료되는 3월 말 이후에, 석탄발전 감축에 소요된 비용을 면밀히 산정한 후 전기요금 반영 필요성 등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송민화기자 mhso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