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아19에 감염돼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가 3,700명대로 늘어났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일 오후 4시 현재 오전 9시보다 확진환자가 210명이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일 오후 4시 기준보다 586명이 증가한 수치다.

대구에서는 확진자가 전 일 2,236명에서 2,705명으로 늘었으며, 경북에서는 488명에서 555명으로 늘었다.

대구 확진자 가운데 신천치 교인과 관련된 확진자 수는 2천명을 넘어섰다.

검사가 진행중인 의심사례는 3만 3,360건이 진행중이다.
코로나 확진자 3,736명으로 증가...대구·경북 환자 증가 지속

양재준 성장기업부장 jjya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