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나무, 카카오뱅크와 계좌 개설 선봬

NH투자증권이 카카오뱅크와 공동으로 ‘카카오뱅크 증권계좌개설’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25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계좌를 보유하고 있는 투자자들은 카카오뱅크 앱을 통해 간단한 정보 입력만으로 NH투자증권 나무계좌를 개설 할 수 있다.

NH투자증권은 카카오뱅크와 증권계좌 개설 서비스 제휴 기념으로 내년 1월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카카오뱅크를 통해 NH투자증권 증권계좌 최초 개설 고객(주민등록번호 기준)의 경우 국내주식에 대해서 평생무료 수수료가 적용되며, 세전 연 4.5% 적립식 발행어음 특판 상품에도 한도 소진 시까지 가입할 수 있다. 또 다음 달 말까지 계좌 개설 축하금 1만원이 지급된다.

NH투자증권 디지털 영업본부 김두헌 상무는 “평생무료수수료 적용 계좌는 향후 투자 라이프에 있어서 반드시 갖추어야 할 ‘머스트 해브 아이템’ 이다”라며, “적립식 발행어음을 통해 모은 투자금을 재투자 할 수 있도록 다양한 투자 기회를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민재기자 tobemj@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