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한승우, 미니 6집 콘셉트 포토와 무빙 포스터 공개…‘몽환 카리스마’



3월 컴백을 앞둔 빅톤(VICTON)이 강렬한 콘셉트를 예고하며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25일 0시 빅톤 공식 SNS 및 팬카페를 통해 미니 6집 `Continuous(컨티뉴어스)`의 첫 개인 콘셉트 포토와 무빙 포스터를 공개했다. 첫 주자로 한승우가 나서 눈길을 끈다.

어두운 색감의 사진 속 한승우는 아련한 눈빛으로 시선을 위로 보내며 궁금증을 자극한다. 보다 다양한 색감과 표정 변화가 인상적인 무빙 포스터에서 한승우는 몽환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앞서 완전체 7인의 모습을 담은 첫 단체 포스터와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해 강렬한 변화를 예고한 빅톤은 한승우를 시작으로 2일까지 멤버들의 개인 콘텐츠를 차례로 공개한다. 빅톤은 앨범명 `Continuous`의 뜻과 주요 오브제 ‘달’에서 영감을 얻어, 시간에 따른 밤 하늘의 색감인 `Dark`, `Blue`, `Light` 총 3가지 버전의 콘셉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빅톤은 오는 3월 9일 신보 `Continuous` 및 타이틀곡 `Howling(하울링)`을 발표한다. 이번 컴백은 특히 한승우 포함 7인 체제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빅톤의 신곡 `Howling`은 지나간 사랑을 바라보며 함께하길 바라는 마음을 노래한 곡으로, 전작 `그리운 밤`에 이어 한층 짙어진 감성과 남성미로 색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지난해 미니 5집 `nostalgia(노스텔지어)`로 성공적인 재도약을 이룬 빅톤이 7인 완전체로 강력하게 더욱 돌아오며, 3월 컴백을 통해 어떤 성장을 이뤄낼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