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르덴셜생명이 4년 연속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1위로 선정됐다. 사진=푸르덴셜생명 제공

푸르덴셜생명이 '2020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1위에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선정으로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조사해 발표한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의 외국계보험 부문에서 4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KMAC은 지난 2004년부터 혁신능력, 직원가치, 고객가치, 사회가치 등 6대 핵심가치에 대한 12개 평가 항목을 바탕으로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을 조사해 발표하고 있다.

푸르덴셜생명은 평가 항목 가운데 재무건전성, 인재육성을 위한 투자와 교육 부문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경영진의 경영능력, 경영자산 활용도, 제품(서비스) 품질, 시장의 변화에 적응하기 위한 혁신활동, 고객만족을 위한 노력, 사회공헌활동, 선호기업, 존경받을 만한 기업 등 총 10개 항목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푸르덴셜은 4년 연속 존경받는 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었던 배경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재무건전성과 인재육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들었다.

이 회사의 지급여력(RBC)비율은 지난해 3분기 기준 515.04%로 생명·손해보험사를 통틀어 업계 1위를 기록했다. RBC 비율은 보험사가 위기 상황에서 고객들에게 보험금을 지급할 수 있는 여력을 보여주는 것으로 보험사의 재무건전성을 측정하는 대표적 지표다.

푸르덴셜생명은 고객 만족도 지표가 좋은 비결로 설계사 채널인 라이프플래너(Life Planner)를 꼽았다. 라이프플래너는 3회의 설명회와 2회의 집중 인터뷰를 거쳐 선발되며 이후 지점에서 1:1 맞춤 교육, 본사에서 총 5개 과정으로 이뤄진 Expert Course를 거친다.

라이프플래너들은 이러한 교육과정을 거치면서 생명보험에 대한 전문 지식뿐 아니라 NBS(Need-based selling) 기반의 고객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는 능력을 갖추게 된다.

커티스 장 푸르덴셜생명 사장은 “고객에게 재정적 안정을 제공하기 위한 회사의 노력 덕분에 4년 연속 존경받는 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이번 존경받는 기업 선정에 만족하지 않고 고객들에게 더 나은 보장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세일보 / 이민재 기자 myfinkl@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