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단비, 28일 ‘못난이’ 컴백 앞두고 직접 쓴 작업 노트 공개



가수 천단비가 신곡 작업 노트를 공개했다.

지난 24일 천단비의 소속사 더블에스지컴퍼니가 공식 SNS를 통해 천단비의 작업 노트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못난이’의 가사지가 담겨있으며 가사지 위엔 천단비가 직접 체크한 녹음 포인트들이 빼곡하게 적혀있어 눈길을 모으고 있다.

또한 ‘익숙한 길을 걸으며 한참 동안 생각했었어. 지난날 우리의 이별을.’, ‘사랑이라며 얼버무리던 날들. 왜 이리도 바보같을까.’ 등 신곡 가사가 함께 공개되어 신곡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특히 사진 속 곳곳에 숨어있는 아기자기한 그림들은 천단비가 직접 그린 것으로 알려져 평소 보여줬던 감성적이고 시크한 이미지와는 상반되는 반전매력을 드러냈다.

지난 23일 천단비는 SNS를 통해 패션 포토를 공개했으며 긴 다리와 탄탄한 몸매로 마치 패션모델 같은 아우라를 풍겨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편, 천단비의 신곡 ‘못난이’는 오는 28일 오후 6시에 발매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