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비영어권 최초로, 4관왕 쾌거를 달성하면서, 관련 종목들도 덩달아 관심을 끌고 있는데요. 국내와 해외에서는 영화에 나온 일명 짜파구리죠, 짜파게티와 너구리 라면이나, 필라이트 맥주 등이 깜짝 효과를 누리고 있다고 하죠. 그런데 탄탄한 영화 시나리오나, 배우들의 연기 실력, 또 연출 효과 등도 중요하지만, 요즘은 완벽한 몰입도를 위해 제작 기술 또한 중요한 몫을 하고 있는데요. 비현실적인 상황을 더욱 사실적으로 표현하기 위해선 그래픽 가속 플랫폼 등의 중요성을 간과할 수는 없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컴퓨터용 그래픽 처리 장치와 멀티미디어 장치를 개발하는 테크 기업 `엔비디아`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 쿼드로 RTX GPU를 통한 영화 제작기술 향상

- 반도체 수요 회복 기대로 10년만에 최고가 기록

- 5G 기술 도입과 클라우드 인프라 수요로 강세

- 엔비디아, 오늘 시장 마감 후 4분기 실적 발표

[인베스팅닷컴 김수현 콘텐츠총괄이사]

,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