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펄 나미, ‘우아한 모녀’ OST 가슴 시린 이별 발라드 ‘가끔’ 15일 공개



걸그룹 블랙펄 출신의 나미가 오랜만에 드라마 OST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KBS2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OST 가창 제안을 받은 나미는 수록곡 ‘가끔’의 녹음을 끝내고 15일 음원을 발표한다.

신곡 ‘가끔’은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에 아파하는 여자의 마음을 표현한 노랫말과 애잔한 멜로디라인이 인상적인 발라드 곡이다.

‘우연히 사랑했고 따스했던 날들이었죠 / 사랑받는 기분이란 게 그렇게 좋은 건지 몰랐죠 …… 가끔 미칠 것만 같아서 가끔 숨 막힐 듯 그대가 그리워서 / 가끔 그대 보고 싶어 울겠지만’ 이라는 노랫말에서 느낄 있듯이 사랑의 아픔을 그리고 있다.

프로듀서 강우경과 작사가 강한별의 노랫말에 작곡가 박현암이 곡 작업에 심혈을 기울인 곡으로 나미의 호소력 짙으면서도 절제된 가창력이 매력을 전하는 곡이다.

녹음에 참여한 나미는 “약 2년 반 만에 팬들에게 새로운 노래를 들려드린다”며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드라마를 통해 목소리를 들려드릴 수 있는 것만으로도 즐겁고 영광스럽다”고 소감을 밝혔다.

나미는 2007년 블랙펄 리드 보컬로 싱글 ‘Black Pearl’을 발표하며 가요계 데뷔한 후 ‘좋은걸 어떡해’, ‘결국 너 잖아’, ‘고고싱’, ‘블루문’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블랙펄 활동 당시 드라마 ‘에덴의 동쪽’ ‘신데렐라맨’ OST 가창에 참여해 호응을 이끌었다.

드라마 ‘우아한 모녀’는 엄마 차미연(최명길 분)에 의해 복수의 도구로 키워진 여자 한유진(차예련 분)과 그녀를 둘러싼 위험한 사랑을 다룬 멜로물이다. 김명수, 지수원 등 중견 연기자들과 윤라영 등 신인 연기자에 이르기까지 신구 조합의 완벽한 연기로 시청자 사랑을 받고 있다.

KBS2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OST 블랙펄 나미의 ‘가끔’은 15일 정오 음원 공개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