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1호선 또 고장…구로역서 궤도 이탈 사고

오늘(14일) 오전 2시 40분께 서울 지하철 1호선 구로역에서 선로 보수 작업 중 선로 보수 장비가 궤도를 이탈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호선 열차 상행선은 인천~용산역까지만 운행되고, 급행열차는 모두 운행이 중지됐다.

인천~소요산역 방면 전동차 일부는 노량진역에서 경원선을 경유해 청량리역 방향으로 우회 운행했다.

경부선 전동열차 상행선 역시 천안~용산역까지만 운행되며, 영등포~광명역 간 셔틀 전동열차는 운행을 멈췄다.

코레일은 KTX와 일반열차 운행에는 차질이 없었다.

코레일은 긴급 복구작업을 끝내고 오전 6시 35분부터 상행전 전 구간 열차 운행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광명역부터 영등포역까지 운행하는 셔틀 전동열차도 오전 7시부터 정상 운행 중이다.

코레일 측은 "긴급복구반을 현장에 출동시켜 복구작업을 진행했다"며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고 전했다.

이지효기자 jhle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