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이번엔 택시기사 코로나 19 감염…"중국인 추정 승객 태웠다"

일본 수도 도쿄도(東京都)에서 택시 운전기사로 일하는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일본 공영방송 NHK가 13일 관계자의 설명을 토대로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남성은 "중국인으로 보이는 승객을 태운 적이 있다"고 말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감염 경로를 조사 중이다.

앞서 일본 국토교통성은 코로나19가 확산하자 택시·버스 협회를 통해 전국 사업자에게 종업원이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등을 철저히 하도록 지도하고 감염이 확인되면 당국에 보고하도록 요구한 바 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