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는 주식회사 무궁화신탁의 해외전환사채 발행 주관을 성공리에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무궁화신탁은 지난 2009년 신탁업 인가를 취득한 국내 부동사 신탁사다. 발행규모는 미화 1,700만 달러, 만기 5년의 홍콩 사모발행이다.

CB 발행 자금은 토지 신탁 비즈니스 운용 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며, 향후 주식으로 전환 시 자본을 확충해 재무 건전성을 확대할 계획이다.

신한금융투자 홍콩 법인이 이번 CB 발행에서 대표주관사와 총액인수인으로 참여하고, 해외 기관투자자로는 글로벌 투자그룹인 액티스그룹이 참여했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축적된 해외 IB 업무 역량을 기반으로 역외 발행을 하고자 하는 국내 기업 고객 커버리지 구축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신한금투, 무궁화신탁 해외전환사채 발행

방서후기자 shba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