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앱스토어에서도 ‘페이코’ 된다

NHN페이코가 13일 국내 애플 유료 서비스에서 `페이코 포인트` 결제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페이코 포인트 결제 도입으로 앱스토어와 애플뮤직, 아이클라우드에서 최신 인기 게임과 앱, 음악 등 애플 내 유료 서비스 구매가 더욱 간편해졌다.

페이코 이용자는 애플 아이디 계정 설정에서 결제 옵션으로 페이코 포인트를 선택하고, 페이코 아이디와 계정 연동을 마친 뒤 사용할 수 있다.

애플 내 신규 결제수단으로 적용된 페이코 포인트는 미리 금액을 충전해 사용할 수 있는 페이코의 선불전자지급수단이다.

연결된 제휴 계좌 또는 무통장입금, 모바일티머니를 통해 충전할 수 있으며, 북앤라이프 도서문화상품권과 해피머니 상품권 등 외부 상품권을 충전에 활용할 수도 있다.

페이코 측은 "페이코는 2015년 출시 이후 온·오프라인를 아우르는 범용적 사용 환경과 혜택으로 스마트한 이용자들 사이에서 실속 있는 결제수단으로 손꼽힌다"며, "이번 서비스를 통해 페이코 이용자들이 애플 유료 결제 콘텐츠를 더욱 편리하고 알뜰하게 결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미선기자 msk524@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