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배우 고수정, 갑작스런 사망 소식…9일 발인 마쳐

배우 고수정(향년 25세)이 지병으로 세상을 떠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는 "고수정 배우가 얼마 전 세상과 이별을 고하고 하늘의 빛나는 별이 됐다"고 12일 밝혔다.

고인의 장례는 유족 뜻에 따라 조용히 치러졌으며, 지난 9일 가족이 지켜보는 가운데 발인식이 엄수됐다.

소속사는 "밝은 미소로 세상을 환하게 밝히던 고수정 배우를 영원히 기억하겠다.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고수정은 2016년 tvN 드라마 `도깨비`에서 단역을 맡아 데뷔했다. JTBC `솔로몬의 위증`(2016∼2017)과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서울 홍보송 `위드 서울`(WITH SEOUL) 뮤직비디오 등에 출연했다.

고수정 사망 (사진=스토리제이컴퍼니)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