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반장2’ 김원효-정이나, 알기 쉬운 설명부터 깔끔한 브리핑까지 ‘특급 케미로 활약’



개그맨 김원효와 방송인 정이나가 특급 케미를 자랑했다.

김원효와 정이나는 지난 11일 오후 K STAR(케이 스타)에서 첫 방송된 ‘가정경제전담반 수사반장2’(이하 수사반장2)에 출연했다.

이날 김원효는 보험 관련 다채로운 고민들을 토대로 한 사연들에 대해 예리한 지적을 펼치거나, 결정적인 단서를 제공하며 시청자가 알아듣기 쉬운 설명을 펼쳤다.

뿐만 아니라 ‘수사반장1’에서 신입 수사관으로 활약했던 정이나는 프로파일러로 변신, 가정경제를 위협하는 ‘텅장’ 범인을 추리하는 것과 동시에 깔끔한 사건 브리핑으로 남다른 진행 실력까지 뽐냈다.

두 사람은 시민들이 보내준 사연의 묵은 체증을 날려주는 속 시원한 사이다 발언은 물론, 진지한 분위기를 풀어주는 유쾌한 재미를 선물하며 ‘수사반장2’만의 매력을 더하기도 했다.

김원효와 정이나 외에도 정성호가 함께하는 ‘수사반장2’는 전문가와 함께 재무 상담을 하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7시 K STAR에서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