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시스코와 차세대 화상회의 솔루션 `웹엑스 온 플립` 공개

삼성전자가 현지시각 11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리는 `ISE 2020`에서 시스코와 차세대 화상회의 솔루션 `웹엑스 온 플립`을 공개했다.

웹엑스 온 플립은 `삼성 플립2`에 시스코의 차세대 화상회의 솔루션인 웹엑스 UX를 탑재한 제품이다.

삼성 플립2는 업계 최고 수준의 필기 인식 기술을 적용한 터치형 스크린, 화면에 메모 레이어를 추가해 자유롭게 쓰고 지울 수 있는 기능을 갖췄다.

또 USB, HDMI, NFC, 스크린 미러링을 통해 다양한 IT 기기와 쉽게 데이터를 주고 받을 수 있다.

시스코의 웹엑스를 탑재한 웹엑스 온 플립은 음성·화상 전화 뿐만 아니라 실시간 스크린 공유 기능을 탑재했다.

언제 어디서나 회의 콘텐츠와 필기 내용, 회의 결과 등을 공유할 수 있어 최적의 스마트 사무 환경을 구축한다는 설명이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 전무는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과 화상회의 솔루션 시장의 리더인 삼성과 시스코가 만나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게 돼 의의가 크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사무 환경의 혁신을 위해 다양한 협업을 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지효기자 jhle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