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2’ 소주연, 러블리&심쿵 모먼트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사랑스러운 캐릭터 윤아름을 연기하며 연일 화제가 되고 있는 배우 소주연이 드라마 속에서 매력 넘치는 모습으로 많은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소주연의 트레이드 마크라 할 수 있는 짧은 단발머리와 보는 사람마저 행복하게 만드는 해맑은 보조개 미소, 큰 눈망울은 그녀에게 입덕 할 수밖에 없는 요소로 자리 잡고 있다.

소주연은 드라마 ‘회사 가기 싫어’, ‘내 사랑 치유기’와 영화 ‘속닥속닥’ 등에 출연하며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쌓았으며 최근 ‘낭만닥터 김사부2’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현재 출연 중인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엉뚱하지만 돌담병원에 없어서는 안 될, 사랑스러운 분위기 메이커 윤아름을 연기하며 소주연 역시 함께 성장하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특히 극중 김민재와의 러브라인으로 주연 배우들만큼이나 연일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직진커플’이라는 타이틀을 얻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랑스러운 모습뿐만 아니라 응급의학과 전공의 4년차의 윤아름 캐릭터에 맞는 전문적인 모습 또한 드라마를 통해 다양하게 엿볼 수 있다. 응급 환자로 인해 다급한 응급실의 모습을 현실적으로 표현할 뿐만 아니라 다급한 상황에서도 전문 의학 용어를 막힘없이 연기하는 등 빈틈없는 연기력으로 호평 받고 있다.

이처럼 소주연은 엉뚱하기도 하지만 가끔은 진지하고, 인간적인 모습을 가진 윤아름의 다채로운 캐릭터를 매 순간 어색함 없이 자연스럽게 연기하며 현장에서도 사랑받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로 인해 많은 이들이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성장해 갈 윤아름 캐릭터뿐만 아니라 소주연의 차기작에 대한 기대감을 지속적으로 드러내고 있다.

소주연이 출연하는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