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은 현대 해외패션대전에서 고객들이 상품 고르는 모습.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은 12일부터 목동점과 판교점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현대 해외패션대전'을 연다고 이날 밝혔다.

행사는 목동점·판교점(2/12~16), 대구점(2/13~16), 부산점(2/20~23), 천호점(3/6~8) 순으로 열린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올해 따뜻한 겨울 날씨로 봄상품의 이른 출시가 이어지고 있어 행사 시작일을 지난해보다 2주일 앞당겼다”며 “이번 행사는 브랜드별 재고 소진을 위해 자체적으로 진행하는 할인 행사로 평상시 보다 할인율이 높다”고 말했다.

행사에는 무이·질샌더·랑방·센죤·마놀로블라닉·파비아나필리피 등 170여 개 해외패션 브랜드가 참여하며 할인율은 10~60% 수준이다.

현대백화점 해외패션 상품군의 매출 신장률은 전년 대비 기준 매년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 지난 2017년 11.3% 였던 신장률이 2018년에는 18.7%, 2019에는 19.7% 증가했다.

이번 해외패션대전에서 현대백화점카드로 구매한 고객에게는 금액대별 5% 상당의 현대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하고 현대백화점카드로 10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조세일보 / 황상석 전문위원 hss0916@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