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원조 베이글녀`이어 `뇌섹녀` 등극…"학창시절 전교 3등"

`원조 베이글녀` 전효성이 브레인까지 갖춘 `뇌섹녀` 매력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는 세대별 댄싱 퀸 김완선, 채연, 전효성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는 각 시대를 대표하는 섹시 아이콘들의 등장에 대한외국인들의 폭발적인 호응이 쏟아졌다. MC 김용만이 각자 생각하는 매력 포인트에 대해 묻자, 전효성은 "제가 원조 베이글녀로 유명하기 때문에 건강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선홍빛 미소를 잃지 않으려고 노력한다"라며 인기의 비결을 밝혔다. 이에 이야기를 듣던 채연은 "그걸 본인 입으로 얘기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명수는 전효성을 퀴즈대결의 에이스로 지목했다. 그는 "전효성 씨가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고 학창 시절 전교 3등 안에 들었다"며 전효성의 화려한 이력을 소개했다.

전효성은 "공부가 하고 싶어서 시험에 응시하고 혼자 문제집 사서 공부했는데 합격했다"며 숨겨진 뇌섹미를 드러냈다.

한편, ‘대한외국인’은 매주 수요일 8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