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2020 싱가포르 에어쇼 참가..."국산 항공기 수출 판로 개척"

한국항공우주산업(주)(KAI)은 싱가포르 창이 전시센터에서 열리는 `2020 싱가포르 에어쇼`에 참가해 국산 항공기의 수출 판로 개척에 나선다고 오늘(12일) 밝혔다.

KAI에 따르면 경공격기인 FA-50과 기본 훈련기 KT-1, 기동헬기 수리온 등 수출 주력 제품부터 현재 개발 중인 한국형 전투기 KF-X와 소형 민수·무장헬기인 LCH·LAH까지 첨단 항공기를 선보인다.

현지 시간으로 16일까지 열리는 이번 에어쇼에서 KAI는 말레이시아와 태국, 필리핀, 스페인 등 수출대상국의 군 고위 관계자를 만나 수출 속도를 높일 계획이다.

송민화기자 mhso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