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본아이에프 제공

국내 대표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가 자사 외식 브랜드에서 사용할 수 있는 '기프트카드'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론칭한 기프트카드는 현금이나 카드 결제보다 더욱 쉽고 빠른 선불식 충전 서비스로, '본죽', '본죽&비빔밥 카페', '본도시락', '본설' 등 본아이에프의 전국 1800여 개 외식 오프라인 매장과 공식 온라인 홈페이지 및 모바일 배달 앱 '본오더'에서 사용할 수 있다. 본인이 직접 구매해 사용하거나 가족이나 친구, 가까운 지인에게 선물할 수 있다.

기프트카드는 고유 일련번호가 포함된 이미지 형태로 제공돼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다. 별도의 메시지를 추가해 SMS로 전달할 수 있으며 예약 문자 발송 기능까지 활용할 수 있어 일정에 맞춰 선물하기에 제격이다.

본인이 직접 구매해서 사용할 때는 기프트카드 자동 등록 서비스를 통해 구매 후 별도 절차 없이 바로 등록해서 사용 가능해 편리하다.

충전은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모바일 배달 앱 '본오더'에서 1만 원 단위로 최대 50만 원까지 가능하다. 온라인 주문 시에는 마지막 결제 단계에서 기프트카드를 선택해 적용 금액을 입력하면 되고 모바일 상품권과 동시에 적용해 결제할 수 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