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문별, 솔로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 공개



마마무 문별이 솔로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문별은 11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DARK SIDE OF THE MOON`의 타이틀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선보이며, 컴백 임박을 알렸다.

공개된 영상에는 문별 내면의 이중성을 달과 별에 비유해 눈길을 끈다.

특히 빛나는 별처럼 환한 `문스타`와 빛을 집어삼킨 다크한 `몬스터`가 선명한 대비를 이루며 압도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여기에 귓가를 사로잡는 강한 비트와 어우러진 문별의 한층 강렬하고 파워풀한 퍼포먼스는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선사한다.

이처럼 문별은 이름에서 착안한 달과 별의 상반된 콘셉트를 감각적으로 그려내며, 이제껏 보지 못한 독보적인 여자 솔로 아티스트의 탄생을 예고한다.

오는 14일 문별은 새 미니앨범 `DARK SIDE OF THE MOON`를 발표하고 전격 컴백한다.

타이틀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는 달의 이면으로 두 개의 자아가 내면에서 충돌하는 모습을 강렬하고 펀치감 있는 비트로 표현한 힙합 댄스 곡이다.

문별의 양면성이 담긴 1인 2얼굴의 극과 극 콘셉트와 역대 가장 파워풀한 안무로 중성적인 매력을 극대화하며 기대감을 최고조로 이끌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국내 최고의 히트메이커 김도훈을 필두로 서용배, 이후상, 밍키, Inner child 등 막강 뮤지션 군단이 의기투합한 만큼 음악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문별은 14일 오후 6시 타이틀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를 포함한 두 번째 미니앨범 `DARK SIDE OF THE MOON`을 첫 공개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