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러데이 아연-민서, 깜찍한 ‘열정부자’ 면모 자랑



걸그룹 세러데이(SATURDAY) 멤버 아연과 민서가 깜찍한 열정부자 면모를 뽐냈다.

지난 28일 오후 세러데이 공식 SNS 채널을 통해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2020 아육대’) 비하인드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 속 세러데이 민서는 “오늘 60m 달리기를 나가는데 안 떨린다고 말하고 싶지만, 속으론 엄청 떨린다. 오늘 꼭 금메달을 따겠다”며 ‘2020 아육대’에 임하는 당차면서도 귀여운 소감을 전했다.

특히 메달을 따지 못해 아쉬워하는 민서에게 아연은 “기록이 진짜 좋았다. 다음에 나가면 더 잘할 수 있다”고 따뜻하게 다독여주는 가하면, 관중석의 팬들을 위해 직접 ‘탕짜면’(탕수육+짜장면)을 준비하고 함께 게임을 하거나 춤을 추기도 하며 특급 팬서비스도 자랑했다.

세러데이는 또한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씨름과 투구에 나가 보고 싶다. 추석특집 ‘아육대’에서 만나요”라며 마지막까지 열정을 드러냈다.

‘뿅(BByong)’과 ‘와이파이’(WiFi) 등 중독성 강한 곡으로 대중을 사로잡고 있는 세러데이는 일본 활동 등 해외 프로모션과 다양한 방송, 공식 SNS 채널을 통한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