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담, 샤를리즈 테론 품에 쏙… 역대급 투샷

박소담, 샤를리즈 테론 품에 쏙… 역대급 투샷

배우 박소담이 할리우드 배우 샤를리즈 테론의 품에 안겼다.

박소담은 21일 자신의 SNS을 통해 사진 여러 장을 업로드했다. 전날(20일) 미국영화배우조합(SAG·스크린 액터스 길드) 시상식에서 만난 샤를리즈 테론의 품에 꼭 안긴 그의 모습들이 담긴 게시물이다.

이날 영화 `기생충` 배우들은 시상식 최고 영예이자 실질적인 작품상에 해당하는 `아웃스탠딩 퍼포먼스 바이 캐스트(앙상블) 인 모션픽처` 부문을 수상했다.

비영어권 최초이자, 이례적으로 배우들의 기립박수를 이끌어낸 이날 수상 무대에서 박소담은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수상 영예와 함께 그는 톱배우 샤를리즈 테론과 포옹에 성공하면서 "OMG(oh my God/하느님 맙소사)"라는 글로 쾌재를 불렀다.
박소담, 샤를리즈 테론 품에 쏙… 역대급 투샷

사진=박소담 인스타그램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