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시외버스 모바일 발권, 지난해 5천만 건 돌파
-고속버스 티머니, 지난해 추석 최고 점유율 78%


티머니가 작년 한 해 전국 고속 및 시외버스 승차권을 분석한 결과 모바일 발권이 5,000만건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설 명절과 같은 특송 기간에는 '고속/시외버스 티머니'에 대한 이용률은 더욱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속버스 티머니의 경우 지난 추석 최고 점유율 78%를 보였고, 시외버스 티머니는 2018년 추석 대비 7.1%의 점유율 상승을 보이는 등 모바일 발권이 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티머니 고속버스 모바일 발권 5,000만건 돌파


고속/시외버스 티머니는 스마트폰을 활용해 전국 노선 정보 확인과 실시간 예매, 좌석지정이 가능하다. 특히 이번 설 연휴 기간인 23일부터 28일 탑승객은 모바일 예매 승차권 일련번호를 기재해 응모하면 CU모바일상품권(1만원)을 추첨을 통해 받을 수 있다.

조동욱 티머니 모빌리티 사업부장은 "고속/시외버스에서 종이티켓은 이제 옛말이 되어 가고 있다"며 "설을 맞아 더 편리하게 고향을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혜택과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티머니는 통합 회원관리 시스템을 구축했다. 시외버스 티머니앱 회원이면 별도의 가입 없이도 고속버스 티머니앱의 사용이 가능하다. 하나의 아이디로 시외, 고속버스를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귀성길 24일 오전, 귀경 길 25일 오후 고속도로 가장 혼잡
▶ 경사진 주차장에 미끄럼 방지시설 반드시 설치해야
▶ 한국토요타 "수프라, 일상 스포츠카로 부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