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세무사회가 지난 15일부터 2박 3일간의 일정으로 실시한 전국세무회계 교육교사 직무연수에서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세무사회)

한국세무사회(회장 원경희)는 전산세무회계 교사들의 교수능력 향상을 위해 지난 15일부터 2박 3일간 교원 직무연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전국 특성화고교 전산세무회계 교육교사 50여명이 참여한 이번 직무연수는 전산세무와 전산회계과정으로 나눠 진행됐으며 총 15시간의 교육으로 진행됐다.

김관균 한국세무사회 전산담당 부회장은 인사말에서 "한 해 30만명이 넘는 수험생이 한국세무사회 전산세무회계 등 자격시험에 응시하고 있으며 여기 계신 선생님들께서 전산세무회계 자격시험의 저변확대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부회장은 "이번 교원 직무연수를 통해 여러분들의 자격시험 교수법이 더욱 더 향상되고 이로 인해 학생들을 위한 전산세무회계 과목 학습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교수 방법이 개발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국세무사회 교원 직무연수는 지난 2015년 처음 실시된 이후 올해로 6회째를 맞이했다.

이번 연수동안 '케이렙(KcLep)' 프로그램을 활용한 개정세법해설, 결산관리 교육 등은 학교 현장에서 쉽게 접하기 힘들다는 점에서 참여한 교사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김소란 부산세무고등학교 교사는 "학교에서 세무 과목 커리큘럼을 마련해도 교수법이나 프로그램 사용법에 대해서 배울 기회가 없어서 교육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이번 연수를 통해 앞으로의 교수방향을 수립할 수 있었다"며 "학생들이 세무에 접근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한국세무사회의 직무연수에 적극 참여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조세일보 / 염정우 기자 taxman@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