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신임 사장에 김대환 삼성생명 부사장

삼성카드는 오늘(21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개최하고 김대환 삼성생명 경영지원실장 부사장(사진)을 신임 대표이사로 추천했다.

카드업계 장수 CEO로 꼽혔던 원기찬 사장은 사의를 표명해 자리를 떠난다.

김대환 부사장은 삼성생명 마케팅전략그룹 담당임원과 경영혁신그룹장, CFO를 역임한 재무관리 전문가로 평가된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그간 디지털 혁신으로 새로운 변화와 성장을 이끌어온 원기찬 사장을 이어 김대환 부사장이 참신한 전략과 과감한 혁신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장슬기기자 jsk9831@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