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9人, 일일 천사가 된다 ‘새해부터 훈훈한 행보’



트롯걸들이 작은 음악회를 연다.

오는 23일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이하 ‘미스트롯’ 청춘 콘서트)을 진행하고 있는 송가인, 정미애, 홍자, 정다경, 숙행, 하유비, 김소유, 박성연, 두리는 설 연휴를 맞아 경희의료원을 방문, 환자를 위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날 송가인과 정미애, 홍자, 정다경, 숙행, 하유비, 김소유, 박성연, 두리 총 9명은 구정 연휴를 맞아 사랑과 희망을 노래하는 사회공헌 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경희의료원을 방문할 트롯걸들은 설 연휴 의료원에서 시간을 보내는 분들에게 작은 음악회를 개최, 자신들의 노래로 따뜻한 무대까지 선사할 것을 예고하고 있다.

또한 송가인은 “삶의 희망을 놓지 마세요. 늘 여러분을 응원하겠습니다”라며 작은 음악회의 의미를 더했고, 사당동 떡집 딸인 김소유는 직접 떡을 준비해 환자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전국 방방곡곡을 다니며 ‘청춘’이라는 테마로 매진 열풍 중인 ‘미스트롯’ 청춘 콘서트 출연진들은 바쁜 일정 속에서도 환자를 위한 작은 음악회 개최로 따뜻한 마음까지 전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