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으로 채운 포근한 밤’ 박새별, 7년만 시리즈 콘서트 `한 겨울 밤의 별` 개최



박새별이 감성으로 가득 채운 포근한 밤을 선사한다. 바로 7년 만에 개최하는 시리즈 콘서트 `한 겨울 밤의 별`로 오랜만에 팬들과 만나는 것.

안테나에 따르면 박새별은 오는 2월 22일과 23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의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정규 3집 발매 콘서트 `한 겨울 밤의 별`을 개최한다. 이에 앞선 1월 21일 오후 8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가 시작된다.

새로이 진행되는 `한 겨울 밤의 별`은 올해로 다섯 번째 치러지는 공연이자, `한 가을 밤의 별 2013` 콘서트 이후 7년 만에 개최하는 시리즈 공연으로 큰 기대를 모은다. 벌써부터 긴 활동 공백기 동안 단독 콘서트를 염원해왔던 팬들의 뜨거운 환영을 받고 있다.

이번 콘서트에서 감상할 수 있는 박새별의 발라드 작품집 `Ballades Op. 3`은 지난해 10월 발매되어 큰 사랑을 받은 앨범이다. 당시 6년이라는 오랜 시간 기다림 끝에 선보인 신보이자, 사랑과 이별, 삶을 다룬 세 가지 테마들이 앨범 트랙으로 유기적으로 연결돼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처럼 `한 겨울 밤의 별`은 발라드 작품집 `Ballades Op. 3`의 수록곡들을 처음으로 선보이는 라이브 무대라는 점에서 선물과도 같은 공연이 될 전망. 박새별의 보석과 같은 목소리는 물론, 그간 시리즈 공연을 함께한 밴드와 다시 뭉쳐 선보이는 `풀 밴드`의 합을 가장 가까이에서 확인할 수 있는 자리이기도 하다.

`한 겨울 밤의 별` 포스터 역시 눈길을 끌고 있다. 박새별 음악의 대표적 상징물인 `피아노`와 `별`을 음표로 아름답게 디자인됐기 때문. 아울러 `한 겨울 밤의 별`을 시각적으로 형상화해 팬들에게는 남다른 의미로 다가선다.

안테나는 "오랜만에 여러분들을 모시는 만큼, `한 겨울 밤의 별`은 팬분들과 따스하고 오붓하게 즐길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이라며 관심과 사랑을 당부했다.

한편 박새별의 `한 겨울 밤의 별` 티켓은 1월 21일 오후 8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가능하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