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디지털혁신비서관에 조경식 EBS 감사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청와대의 조직개편으로 신설된 디지털혁신비서관에 조경식 EBS 감사를 16일 내정했다.

디지털혁신비서관은 지난 1월 6일 청와대 조직기능 재편으로 새롭게 생긴 자리다. 4차 산업혁명 시대 DNA(Data·Network·AI)와 과학기술 관련 디지털혁신 관련 정책 과제를 담당하게 된다.

특히 지난 12월부터 정부가 운영하고 있는 데이터경제 TF·디지털 정부혁신 TF·디지털미디어 산업 TF 등 3대 TF에서 나온 정책과제를 조율하는 역할을 맡는다.

조 신임 비서관은 1963년생으로 서울 배재고와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행정고시 34회로 KDI 국제정책대학원 공공정책학 석사, 미국 미시건주립대 재무관리학 석사를 취득했다.

옛 미래창조과학부 정책기획관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진흥정책국장, 방통위 사무처장 등을 거쳐 한국교육방송공사 상임감사를 맡고 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정보, 통신, 방송, 디지털미디어 분야에서의 다양한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디지털혁신을 통한 국민이 체감하는 `확실한 변화`를 창출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