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장현성 "유산슬 인기, 둘째 졸업식에서 체감"



‘해피투게더4’ 장현성이 유산슬과 특별한 인연을 공개한다.

16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연예계를 대표하는 국민 아빠들과 함께하는 `I`m your father`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스페셜 MC 소이현과 함께 장현성, 김승현, 최현석, 하승진이 출연한다. 아빠들의 현실적이면서도 특별한 육아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물할 전망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장현성은 유산슬의 인기를 몸소 체험한 사건을 고백했다. 해당 장소는 바로 둘째 아들 준서의 졸업식. 그는 "요즘 졸업식은 옛날 분위기와 완전히 다르더라"며 "학생들이 유산슬의 `사랑의 재개발`로 축하 공연을 하더라"고 말했다. 남녀노소 모두 좋아하는 `사랑의 재개발` 때문에 학생, 학부모, 선생님 할 것 없이 축제 분위기를 즐겼다는 것.

이어 장현성은 과거 트로트 가수 활동 제안을 받은 사연을 밝히며 유산슬의 선배가 될 뻔했다고 이야기했다. 그는 "제안한 쪽에서 노래를 하면 큰돈을 벌 수 있다고 했다"며 당시 상황을 생생하게 전달했다고 한다. 이와 함께 장현성이 이 솔깃한 제안에도 불구하고 노래를 하지 않은 이유를 덧붙였다고 해 궁금증을 샘솟게 한다.

또한 장현성은 즉석에서 유산슬의 `사랑의 재개발`을 불러 그동안 숨겨온 노래 실력을 증명했다. 맛깔나게 노래를 소화하는 그의 실력에 유재석마저도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더불어 "여기가 원곡자인 것 같다", "방송 보면 앨범 제안하시는 분 있을 거다" 등 극찬이 쏟아졌다고 전해져 기대를 더한다.

한편 유산슬의 선배가 될 뻔한 배우 장현성의 노래 실력을 들을 수 있는 KBS2 `해피투게더4`는 16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