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현대그린푸드 제공

현대백화점그룹의 현대그린푸드는 오는 24일까지 연화식(軟化食) 기술을 접목한 '리팅 소프트 설 선물세트' 6종을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연화식은 음식 고유의 형태를 유지하면서 최대한 부드럽게 만든 것을 의미한다.

'그리팅 소프트'는 음식의 모양과 맛은 유지하면서 씹고 삼키기 편하게 만든 국내 최초의 연화식 전문 브랜드로 치아 등 구강구조가 약한 고연령층과 유·아동이 섭취하기에 최적화돼 있다.

일반 조리 과정을 거친 동일한 제품보다 평균 5분의 1, 최대 10분의 1로 낮추는 연화 공정을 거쳐 음식의 경도(硬度, 물체의 단단한 정도)가 잘 익은 바나나와 두부 수준이다.

특히 올해에는 품목 수를 지난 추석 기준 8개에서 6개로 줄이는 대신 인기 품목인 육류 제품 위주로 구성하고 물량을 20% 가량 늘렸다.

주요 제품은 '연화식 한우 갈비찜 세트(뿌리채소 한우갈비찜 2.8kg, 19만5000원)', '연화식 LA갈비 세트(더 부드러운 LA갈비 1.6kg, 13만원)', '연화식 혼합 세트 매(더 부드러운 LA갈비 0.8kg, 더 부드러운 소갈비찜 1.4kg, 17만5000원)' 등이 대표적이다.

각 선물 세트는 400~700g 단위로 개별 포장된 HMR(가정 간편식)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어 전자레인지 등으로 간편하게 데워먹을 수 있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연화식 선물세트는 명절에 모인 온 가족이 연령대에 상관없이 부드럽게 먹을 수 있어 명절 인기 선물세트로 자리잡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리팅 소프트 설 선물세트는 오는 24일까지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현대백화점 식품관 및 온라인몰(더현대닷컴·현대H몰)에서 판매된다.


조세일보 / 황상석 전문위원 hss0916@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