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게임’ 최병모, 강약약강의 표본 보여주며 첫 등장부터 시선강탈



배우 최병모가 tvN 새 수목드라마 ’머니게임’에서 나준표로 완벽 변신하며 첫 등장부터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5일 ‘머니게임’ 첫 방송에서는 정인은행 매각건을 두고 이를 지키려는 자와 매각하려는 자들이 대립하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 숨막히듯 빠른 전개의 마지막에는 허재(이성민 분)가 채병학(정동환 분)을 절벽으로 떠미는 일촉즉발의 내용이 그려졌다.

극중 기재부 국제금융국장 나준표역으로 분한 최병모는 이혜준(심은경 분)의 출신을 알게된 후 혜준을 인정하지 않고 무시하며 하대하는 모습을 보여주는가 하면, 본인의 자리를 지키기 위해 허재에게 아첨하는 강약약강의 표본을 보여주며 극과 극 캐릭터를 표현했다.

그는 권력을 쥔 강자와 자리를 지키기 위해 애쓰는 약자의 사이를 자유롭게 오가며 다채로운 표정과 목소리 톤, 상황에 맞는 감정을 더한 연기력으로 숨막히는 전개 속에서도 존재감을 드러내면서 씬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했다.

특히 혜준을 향해 툭툭 내뱉는 대사에 무게감을 덜고 가벼움을 표현한 그는 목소리의 높낮이까지 세세하게 신경쓰며 얄미움을 극대화시켜 연기 장인의 면모를 입증, 앞으로 극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최병모가 출연하는 ‘머니게임’은 매주 수, 목 오후 9시 30분 방영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