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트맨’, ‘히트 예감 전국 시사회’ 개최…설 극장가 최강 코믹 히트샷 등극 예고



오는 설 극장가 최고의 코믹 액션으로 자리매김할 <히트맨>이 개봉을 앞두고 ‘히트 예감 전국 시사회’를 개최하며 연일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모으고 있다.

영화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요원 준(권상우)이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술김에 그려 버리면서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더블 타깃이 되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

지난 14일부터 진행된 ‘히트 예감 전국 시사회’는 관객들의 열띤 관심과 호응에 힘입어 개봉 전 주부터 개최된 것으로, 통통 튀는 스토리와 남다른 코믹 스케일로 뭉친 <히트맨>만의 이유 있는 자신감을 엿보게 한다.

특히 <히트맨>은 지금까지의 코믹 액션 영화에서는 볼 수 없었던 만화적 상상력과 신선한 비주얼,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 등 대한민국 코미디 에이스들의 만남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이를 입증하듯 시사를 통해 관객들의 시원한 웃음을 이끌어내고 있다.

“제대로 웃긴 영화! 진짜 종자가 다른 코미디임이 확실함ㅋㅋ”, “관객분들도 하도 웃어서 웃는 게 눈치 보이지 않는 영화”, “저세상 텐션 그 이상을 넘어버린 남녀노소 쉴 새 없이 터지는 영화”와 같은 리뷰부터 “케미 장난 아님! 가족들이랑 보면 좋을 코미디 영화”, “웃다가 폐 나갈뻔했다”, “이 영화 권상우 인생작임?! 110분 내내 배 찢어진다!”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환상적인 코믹 시너지를 기대케하는 극찬이 쏟아졌다.

또한 “액션도 빵빵 터지고 코미디도 고루고루 들어있다”, “불 맛 잔뜩 낸 진한 국물의 맛집 짬뽕 같은 영화”라는 호평이 이어져 보장된 코믹뿐 아니라 박진감 넘치는 액션까지 담아내며 남녀노소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재미로 무장한 <히트맨>의 매력을 엿보게 한다.

이처럼 개봉 전부터 관객들을 만나며 벌써부터 뜨거운 입소문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 <히트맨>의 ‘히트 예감 전국 시사회’는 서울, 경기, 인천, 대전, 대구, 부산, 울산, 광주 등 전국 11개 도시를 오가며 17일까지 진행된다.

‘히트 예감 전국 시사회’를 개최하며 전국을 웃길 준비를 마친 대환장 코믹 액션 <히트맨>은 오는 1월 22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