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은행-마이크로소프트 맞손…"디지털 플래그십 지점 설립"

부산은행이 글로벌 ICT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MS)와 손잡고, 미래형 디지털 뱅킹 서비스를 만든다.

BNK부산은행은 지난 10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마이크로소프트와 ‘미래형 디지털 뱅킹 서비스 제공을 위한 플래그십 지점 설립 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마이크로소프트는 부산은행이 추구하는 디지털기반 미래 점포의 공간구성과 활용 노하우를 전달하고 플래그십 지점에 필요한 다양한 제품들을 공급하게 된다.

플래그십 지점에선 생체인증 기기와 같은 다양한 디지털 기기를 활용해 고객이 원하는 업무를 쉽고 빠르게 처리하고, 예약방문과 자산관리상담 서비스 등이 제공될 계획이다.

빈대인 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은 “최고의 글로벌 ICT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만들게 될 디지털 플래그십 지점이 향후 미래 금융채널의 기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영욱기자 yyko@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