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1%행복나눔기금` 163억 조성..."회사 성장 원동력"

SK이노베이션은 `1%행복나눔기금`이 올해까지 총 163.6억 원 조성될 예정이며, 이 중 약 97억 원을 협력사 상생 및 사회공헌 프로그램에 집행했다고 오늘(5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1%행복나눔기금`은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매월 급여의 기본급 1%를 기부하면 회사도 같은 금액을 기부해 모금하는 방식이다.

지난 2017년 9월노사가 임단협을 통해 합의해 그해 10월부터 시행되고 있으며, 지난해에만 약 53.8억 원이 조성됐다.

지난해까지 조성된 약 107.2억 원 가운데 약 10억 원은 올 1분기 집행용으로 이월됐다.

SK이노베이션은 또, 올해 회사 매칭그랜트를 포함해 약 56.4억 원이 ‘1%행복나눔기금’으로 조성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히고, 기존 미 참여 구성원의 참여가 늘어났을 뿐 아니라 회사가 딥체인지를 통해 사업을 확장하면서 구성원 수가 증가하고 있으며 신규로 입사하는 구성원 대부분이 ‘1%행복나눔기금’의 취지에 공감하면서 참여 구성원 수가 크게 증가한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이성훈 SK이노베이션 노조위원장은 "SK이노베이션 구성원들이 ‘1%행복나눔’ 참여로 만들어내는 사회적 가치는 다시 선순환 돼 회사 성장의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송민화기자 mhso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