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종로구 호텔 화재…투숙객 40여명 대피 소동

5일 오전 6시 46분께 서울 종로구 낙원동의 한 호텔에서 불이 나 투숙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종로소방서 등에 따르면 불은 지상 7층, 지하 1층짜리 N호텔의 4층 객실 욕실에서 발생했으며 30여 분 만인 오전 7시 14분께 완전히 꺼졌다.

이 불로 건물 안에 있던 투숙객 등 42명이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구조되거나 스스로 대피했다. 연기를 흡입한 2명은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다.

소방당국은 욕실 환풍기에서 전기적 요인으로 인해 불이 시작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