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와 일본이 오는 16일 도쿄에서 수출관리정책대화를 연다.

양국은 지난 4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제7차 한ㆍ일 수출관리정책대화 개최를 위한 국장급 준비회의를 열고 오는 12월 16일(10:00~17:00) 도쿄 경제산업성에서 제7차 수출관리정책 대화를 열기로 합의했다.

또,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에서 양국은 민감기술 통제 관련 현황과 도전, 양국의 수출통제 시스템과 이행, 향후 추진방향 등 양국 무역분쟁 문제 해결의 실마리를 찾기 위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제7차 회의에서 양측 수석대표는 이번 준비회의와 마찬가지로 한국은 이 호현(李 浩鉉)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정책국장, 일본은 이다 요이치(飯田 陽一) 경제산업성 무역관리부장이 맡을 예정이다.

양측은 또, 정책대화 등을 통해 양국의 수출통제 시스템에 대한 이해가 더욱 증진될 것이라는 데에 인식을 같이했다.

신용훈기자 syh@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