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AMA’ 헤이즈 “정당한 수고 헛되지 않길” 소신 소감



싱어송라이터 헤이즈(Heize)가 ‘MMA’에 이어 ‘MAMA’에서도 수상의 영예를 거머쥐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자랑했다.

헤이즈는 지난 4일 개최된 `2019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에서 ‘베스트 힙합&얼반 뮤직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아 ‘2019 MMA’에 이어 총 3관왕을 기록했다.

이날 단상에 오른 헤이즈는 "올해도 상 받을 수 있게 저의 노래를 사랑해줘서 감사하다"며 "내년에는 모든 아티스트들의 정당한 수고가 절대 헛되지 않게 좋은 음악 환경이 만들어져서 여러분들이 더 좋은 음악을 들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며 팬들에 대한 고마움과 소신 있는 발언으로 현장에 있던 아티스트들과 관객들의 박수를 받았다.

헤이즈는 올해만 두 장의 미니앨범과 두 개의 싱글을 발매함과 더불어 tvN ‘호텔 델루나’, KBS2 ‘동백꽃 필 무렵’ OST에도 참여하며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쳤다.

특히 발매곡마다 차트 정상 및 최상위권에 오르며 ‘믿고 듣는’ 아티스트의 저력을 입증했다.

앞서 헤이즈는 지난달 30일 열린 ‘2019 멜론뮤직어워드(2019 MMA)’에서 ‘TOP10’, ‘알앤비/소울 부문’을 수상, 2019년 음악 시상식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 앞으로의 음악 활동에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헤이즈는 활발한 음악 작업과 함께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3’를 통해 매주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