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ZY, 이견 없는 `2019 MAMA` 신인상 수상…신인상 6관왕 영예



`괴물 신인` ITZY(있지)가 신인상 6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ITZY는 데뷔 171일 만에 `2019 M2 X 지니 뮤직 어워드`(2019 M2 X GENIE MUSIC AWARDS)에서 첫 신인상을 거머쥔데 이어 연말 가요 시상식 신인상 부문을 휩쓸고 있다.

`2019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 뮤직 어워즈`(2019 SORIBADA BEST K-MUSIC AWARDS)와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브이 하트비트`(2019 VLIVE AWARDS V HEARTBEAT), `2019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인 베트남`(2019 Asia Artist Awards in Vietnam)에서 올해 최고의 신인으로 인정받았다.

지난 1일에는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멜론뮤직어워드`(MMA 2019 Imagine by Kia)에서 화려한 금빛 의상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눈을 뗄 수 없는 공연을 선보여 가요계를 떠들썩하게 했다.

이어 신인상을 품에 안아 팬들을 두 배로 기쁘게 했다.

ITZY는 4일 개최된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2019 MAMA`)에 참석해 존재감을 빛냈다.

교실처럼 꾸민 무대에 올라 스쿨룩 착장으로 `달라달라`와 `ICY`(아이씨) 퍼포먼스를 펼쳤다.

다섯 멤버는 하이틴 영화 주인공 같은 통통 튀고 에너제틱한 매력으로 관객을 홀렸다.

또 완벽한 칼군무와 신인답지 않은 독보적인 무대 장악력을 뽐내 올해 가요계 최고 신인임을 입증했다.

이번 `2019 MAMA`의 신인상 역시 이변 없이 ITZY에게 돌아갔다.

리더 예지는 "올해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은 만큼 내년에 더 열심히 하는 ITZY가 되겠다. 앞으로도 지켜봐달라"고 겸손한 소감을 전했다.

리아는 영어로 "아직 부족하지만 ITZY를 아껴준 우리 팬분들에게 감사하다. 또 많은 응원을 보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환상적인 퍼포먼스와 무한한 매력으로 대중을 사로잡고 신인상 6관왕에 오른 ITZY의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ITZY는 데뷔 후 처음으로 개최한 해외 쇼케이스 투어 `ITZY PREMIERE SHOWCASE TOUR ITZY? ITZY!`(있지 프리미어 쇼케이스 투어 있지? 있지!)로 글로벌 팬심을 정조준하고 있다.

오는 8일 마닐라, 13일 싱가포르, 21일 방콕에서 팬들과 만나고, 내년에는 1월 17일 로스앤젤레스, 19일 미니애폴리스, 22일 휴스턴, 24일 워싱턴, 26일 뉴욕 등 미주 지역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