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월, 어반자카파 조현아부터 기리보이까지…뮤지션 클래스 오픈

각 분야 최고의 아티스트로 구성된 클래스 플랫폼이 출범한다.

예술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원더월(Wonderwall)이 오는 12일 론칭한다고 밝혔다.

원더월은 음악, 연기, 연출, 미술, 포토그래피, 디자인, 패션 그리고 스포츠와 요리 분야까지 철학과 아름다움이 표현되는 모든 예술 분야 속 아티스트들의 클래스를 담아낸 교육 플랫폼이다.

현재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아티스트의 실질적인 노하우와 삶이 교육 콘텐츠로 재탄생한 것이 장점이다. 대중들의 궁금증과 관심이 큰 데 반해 쉽사리 공개되지 않은 창작 과정부터 실제 작업물의 탄생, 그리고 그 안에서 이용자들과 함께 배우고 의견을 나누는 커뮤니티까지 원더월이 제공한다.

예를 들어 뮤지션의 클래스를 들은 이용자는 `피드백 코너`에서 직접 자신의 음악을 공유하고, 아티스트로부터 코멘트를 받아 작업물을 발전시킬 수 있다.

론칭 첫 달에는 `음악` 아티스트들이 대거 출시되는데, 어반자카파 조현아의 `싱어송라이팅 클래스`가 그 포문을 연다. 이어서 기리보이, 루피&나플라, 밀릭 등 국내 아티스트와 미국 그래미 수상자로 이름을 알린 믹싱 엔지니어 데이비드 영인 등이 출연을 예고해 벌써부터 큰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이 밖에도 올 한 해만 30여 명 이상의 아티스트가 순차적으로 오픈 될 예정이다.

원더월 측은 "예술 교육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며 "이용자들이 보다 다양한 예술 분야를 즐기고 여러 경험을 통해 아티스트로 성장하는 기회를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원더월`은 라인업 공개와 함께 얼리버드 판매를 오픈했으며, 상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