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차기 회장 후보군 확정…조용병·진옥동 등 5명

신한금융지주 이사회 내 회장후보추천위원회에서는 4일 차기 대표이사 회장 후보 면접대상자로 5명을 확정했다.

숏 리스트로 선정된 5명의 후보는 조용병 현 신한금융지주 회장, 진옥동 현 신한은행장, 임영진 현 신한카드 사장, 위성호 전 신한은행장, 민정기 전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사장이다.

신한금융 측은 이달 13일 개최될 회추위에서 각 후보에 대한 최종면접 등을 거쳐 대표이사 회장 후보를 추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영욱기자 yyko@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