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일 입장문 통해 비통함 전해
"유가족에게 깊은 위로와 애도 마음 전한다"
장례는 유가족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
고(故) 차인하 /사진=한경DB

고(故) 차인하 /사진=한경DB

MBC '하자있는 인간들' 측이 배우 고(故) 차인하(본명 이재호·27)의 촬영 분량을 예정대로 방송하겠다고 4일 밝혔다.

이날 MBC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 및 출연진 측은 "MBC와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 및 출연진은 갑작스런 故 차인하 님의 사망 소식에 비통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며 "먼저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가족께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합니다"고 추모했다.

이어 "고인은 촬영 기간 그 누구보다도 열정적으로 드라마 촬영에 임하였다"며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언제나 열심히 현장을 빛내준 고인의 노력을 기억하겠다"고 했다.

故 차인하는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주서연(오연서)의 작은 오빠인 주원석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한편, 故 차인하는 전날 오후 자택에서 숨진 상태로 매니저에게 발견됐다. 장례는 유가족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이다.

다음은 MBC '하자있는 인간들' 공식입장 전문

알려 드립니다.

MBC와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 및 출연진은 갑작스런 故 차인하 님의 사망 소식에 비통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습니다.

먼저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가족께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합니다.

고인은 촬영 기간 그 누구보다도 열정적으로 드라마 촬영에 임하였습니다.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언제나 열심히 현장을 빛내준 고인의 노력을 기억하겠습니다.

MBC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은 정상적으로 방송이 이뤄지길 바라는 유가족의 뜻을 존중해 별도의 편집 없이 예정대로 드라마를 방송하기로 결정했음을 알려드립니다.

다시 한 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 드라마 제작을 위해 노력하신 고인을 기억하겠습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지현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