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청소년 진로 교육 지원한다…잡 페어 개최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청소년의 진로 교육과 취업을 돕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창업지원센터인 용산전자상상가에서 취업 연계 잡 페어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잡페어는 교육기부 국제 비정부기구(NGO) ‘JA’와 함께 개최한 것으로 서울 지역과 경기 50여 개 특성화 고등학생 450여 명을 초청했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졸업 후 구직 활동에 도움이 되도록 직업 선호도와 적성을 알아보는 직무검사, 이력서 사진 촬영, 면접을 위한 컨설팅, 바리스타 직무 상담 등을 진행한다. 더불어 모의 면접과 관계형성 기술, 갈등 해결 방안 등을 교육하고 커피 세미나, 실습 과정 등을 마련했다.

스타벅스는 진로 교육 프로그램 과정 이수 후에 이력서를 제출한 학생을 대상으로 바리스타 채용 면접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최대 5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서울시교육청 취업지원센터는 스타벅스 파트너 학사 학위 프로그램 사례 등의 취업 후 학습 지원 제도도 안내할 예정이다.

스티벅스커피코리아는 2015년부터 임직원 1,300여 명이 전국 80여 개 특성화 고등학교를 찾아 취업을 돕는 재능기부 활동을 해왔다. 뿐만 아니라 스타벅스 재단 기금 28만5,000달러(약 3억4,000만 원)를 JA에 전달한 바 있다.

신선미기자 ss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