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청소기 `LG 코드제로 R9 씽큐`, 장애 어린이 꿈 응원한다

LG전자가 4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프리미엄 로봇청소기 `LG 코드제로 R9 씽큐`를 활용해 아트 펀딩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신인 일러스트 작가와 함께 하는 이번 펀딩은 기부, 공익체험 등 다양한 공익 활동을 소개하는 온라인 사이트 해피빈을 통해서 이뤄진다.

RAM, 이줄기, 자오 등 작가 10명은 23대의 코드제로 R9 씽큐에 제품 고유의 기능은 유지하면서도 독창적인 그림을 넣었다.

작가 RAM과 이줄기가 각각 선보인 `물빛정원`, `Happy`는 물방울이 떨어지는 정원과 강아지 얼굴을 표현했다.

기부에 동참하고자 하는 고객들은 해피빈 사이트에서 펀딩에 참여할 수 있다.

고객들은 `리워드를 선택하지 않고 후원하기` 혹은 `리워드를 선택하고 후원하기` 가운데 한 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리워드를 선택하고 후원하기`를 선택한 선착순 23명의 고객에게는 펀딩이 종료된 이후에 코드제로 R9 씽큐가 배송된다.

LG전자는 펀딩 금액 모두 푸르메재단 산하의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할 계획이다.

이 병원은 2009년 설립돼 장애 어린이의 재활과 자립을 돕고 있으며, LG전자의 기부금은 장애 어린이들의 재활을 돕는데 사용된다.

LG 코드제로 R9 씽큐는 인공지능을 통해 스스로 실내 구조를 파악하고 장애물의 종류를 학습해 청소하는 로봇 청소기다.

특히 스마트 터보 기능은 카펫, 구석, 먼지가 많은 곳 등을 인지해 흡입력을 높이고 상황에 따라 브러시 회전속도와 주행속도를 조절한다.

하건호 LG전자 H&A사업본부 청소기사업담당은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지효기자 jhle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